‘몬쥬익 영웅’ 황영조 선수를 만나다



‘몬쥬익 영웅’ 황영조 선수를 만나다




지난 2017년 3월 13일 월요일에, 92년 바르셀로나 올림픽에서 마라톤 금메달을 목에 걸어 ‘몬쥬익 영웅’이 된 황영조 감독 (현 국민체육진흥공단 마라톤 감독)이 까딸루냐 (바르셀로나) 한인회를 찾아 왔다.

이번 방문은 황영조 감독이 ‘바르셀로나 올림픽 25주년 기념 마라톤’ (2017 Zurich Marató Barcelona)에 초청받아 행사에 참석하기 위해 온 것이다.


바르셀로나는 황영조 감독 자신에게는 잊지 못할 도시라고 한다. 그 동안 시간과 거리상의 문제로 여유를 가지고 방문한 적이 없어 바르셀로나 교민분들도 찾아 뵙지 못해 미안하며, 앞으로 까딸루냐 (바르셀로나) 교민 사회를 위하여 자신이 필요한 역할이 있으면 동참하고 싶다고 했다.





이번 만남에서는, 1992년 5월, 올림픽을 앞두고 바르셀로나에서 전지훈련을 할 때에 교민 김종문 씨의 집에서 머물렀던 추억을 기억하고 찾아 만나 반가운 만남을 가졌으며, 까딸루냐 (바르셀로나) 한인회 박천욱 회장과 이덕 부회장이 자리를 함께 했다.

마지막으로, 황영조 감독은 “늦었습니다만, 올림픽 때 성원해 주시고 응원해 주신 바르셀로나 교민 여러분께 감사를 드리며, 모든 교민분들의 가정에 행복이 넘치기를 바랍니다”라면서 그간 교민 여러분들께 인사를 드리지 못한 점에 대한 미안함과 감사함을 표시했다.

-까딸루냐 한인회-


조회수 0회댓글 0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2022 한인 청년 한식 경연대회 주바르셀로나총영사관에서 주관·주최하고 재까딸루냐한인회에서 후원하는 한인 청년 대상 한식 경연대회를 아래와 같이 개최하오니 우리 동포들의 많은 참여와 관심 바랍니다. □ 참가 자격 : 총영사관 관할지역(바르셀로나州, 발렌시아州, 발레아레스 제도) 내 만 40세 미만(1983.1.1.이후 출생자) 우리 동포 (2인 1팀 구성)

안녕하십니까? 까딸루냐, 바르셀로나 교민 여러분 ! 신록의 계절… 유난히 비오고 흐린 날이 많은 그런 4월입니다. 건강하게 잘 보내고 계신지요? 어김없이 시간은 쉼없이 흘러가고 한계절 한계절 또 그렇게 한해가 지나 가겠죠? 세월이란 녀석을 붙잡아 둘수 없으니 말입니다. 이렇게 빠르기만 한 새월을 희노애락으로 살아오신 부모님을 비롯해 여러 어르신들의 짙어가는

안녕하십니까? 지난 4월 3일 일요일 오후 한인회 주관으로 열린 상공협회 교류 증진을 위한 모임은 40여분의 지상사 및 협회의 장, 소상공인분들이 참여해주셔서 성황리에 마쳤습니다. 한상모임의 의장이신 효성의 정준재 상무님의 인사말로 시작을 알렸으며, 현 한인회 강순배회장님의 위트넘치는 인사말씀에 이어 참석하신 분들의 소개와 인사가 이어졌습니다. 이자리엔 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