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게시물: Blog2 Post

백승호, 한국인 첫 스페인 프로무대 주장 완장



백승호(21·페랄라타 지로나B)가 자신이 한때 몸담고 뛰었던 바르셀로나B(바르셀로나 2군)를 상대로 소속팀의 주장 완장까지 달고 뛰었다. 백승호는 17일(이하 한국시각) 스페인 바르셀로나의 미니 에스타디에서 열린 2018~2019 스페인 세군다B(3부리그) 그룹3 바르셀로나B와의 경기에서 선발출전해 팀의 0-0 무승부에 함께했다. 이날 경기에서 백승호는 페랄라타 지로나B의 주장 겸 중앙 미드필더로 경기에 나섰다. 한국인으로써 3부리그지만 클럽의 주장으로 나선다는 것만으로 팀 내에서 얼마나 인정받는지 새삼 알 수 있다.


그동안 이천수, 이호진, 박주영, 김영규, 이승우, 이강인 등 스페인 프로무대에 뛴 한국 선수는 여럿있었지만 주장 완장까지 단 사례는 찾아보기 힘들었다. 백승호는 올시즌 스페인 1부리그 클럽인 지로나의 25인 로스터 등록이 유력했다. 외국인 선수 쿼터 3명의 자리에 들어갈 것으로 보였으나 이적시장 마지막날 맨체스터 시티의 더글라스 루이스(브라질)가 임대로 지로나에 합류해 외국인 쿼터 자리가 꽉차 2군 무대로 내려갈 수밖에 없게 됐다. 하지만 백승호는 2군 무대에서는 주장 완장까지 찰 정도로 확실히 인정받고 있는 모습이기에 1월 겨울 이적시장이 열린 이후 1군 무대 진입 가능성을 꿈꿔볼 수 있게 됐다.

조회수 0회댓글 0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3.1절 기념식행사 유럽한인웅변대회 및 33회 신임회장선거 / 정기총회

안녕하세요! 쌀쌀한 겨울 한인들의 건강과 건승을 기원합니다. 2024년 3월 2일 3.1절 기념식행사에 참가하는 웅변대회연사 및 보호자 1명은 숙식을 제공합니다. 3월2일 오전 12시부터 관광 프로그램을 준비 하였습니다. ( 1시간 30분 정도 소요) 스페인 한인들의 많은 웅변대회 참가를 기대 하겠습니다. 이번 웅변대회에 선정된 연사는 3월23일 Malta

박천욱 전 까딸루냐 한인회장 국민훈장 동백장 수훈

안녕하십니까, 까딸루냐 교민 여러분! 세계 한인의날을 맞이하여 기쁜 소식을 접하게되어 함께 나누고자 합니다. 대도 인터네셔널 대표 박천욱 전 까탈루냐 한인회장께서 국민훈장 동백장을 수훈하셨습니다. 10월 5일 롯테호텔 월드에서 열린 세계 한인의날 기념식에서 국민훈장 동백장을 받으신 박천욱 전 까탈루냐 한인회장은 태권도 용품 제작업체를 운영하며 태권도 세계화

bottom of page